2021년 12월 9일 목요일

미국 하우스 이사하기

이 글은 미국에서 거주할 때, 하우스에서 이사하는 과정을 간략히 정리하고, 공유한 것이다. 

미국에서 거주하며, 이사하거나 할 때, 살던 집을 청소, 짐 정리, 수리, 유틸리티 서비스 정지, 학교 이동 처리 등을 해야 한다.


아래는 이 경우, 해야할 일들이다. 모든 과정은 최소 2주가 소요된다. 가급적 한달전부터 준비하는 것이 좋다. 아래의 종료 및 취소 요청 예약은 대부분 전화나 대면 방문으로 처리해야 한다. 관공서로 부터 서류를 받아야 경우는 한달 정도 여유를 두고 일처리를 한다(예. 애완동물 검역 서류 처리는 2달 이상 걸림). 

  1. 이사짐 처리 업체 견적 및 예약
  2. 렌트일 경우, 집 관리자나 주인에게 종료 일자 알리기
  3. 불필요한 대형 가구, 가전 등 물건은 중고 팔기(예. Offerup, 페이스북 커뮤니티, Garage Sale, Donation, E-Bay, 등)
  4. 대형 쓰래기(예. 가구, 매트릭스, 소파 등)는 미리 지역내 Trash 픽업 서비스 예약하기(예. Republic service 등)
  5. 소형 중고물품 중고 판매 및 게러지 세일(커뮤니티 세일)
  6. 하우스 손상된 부분있으면 원상복귀하기(예. 실내외 페인트, 바닥 및 화장실 청소, 손상 부분 교체 등). 수리 예약 및 처리하기
  7. 이사 후 임시 거처, 숙소 렌트하기
  8. 유틸리티(예. 물, 전기 등) 종료 처리하기
  9. 각종 휴대폰, 통신, 보험 종료 처리하기
  10. 인터넷 및 전화 등 각종 서비스 종료 처리하기
  11. 집 관리자 등에게 이사된 짐에 오는 우편물을 임시로 받을 주소 알려주기 및 각종 서비스 우편물 받는 주소 변경
  12. 아이 학교 전학 카운슬러에게 요청하기
  13. 이사 및 이동에 필요한 차량 교통편 예약, 렌트하기
  14. 항공편 이동일 경우, 미리 PCR 예약 및 테스트(출발 전 3일내 검사 수행)
  15. 이사 짐싸기
  16. 주변 이웃들과 인사하기
  17. HOA 종료 연락하기
  18. 하우스 관리자와 마지막으로 손상 여부 등 Work Through 체크하기
미국은 아파트와 하우스의 차이가 크다. 각자 장단점이 있으나, 하우스가 손이 더 많이 가는 편이다. 이사하기 전에는 모든 손상된 부분이 고쳐져야 하며, 관리자와 마지막 체크를 해야 한다. 각자 일정이 있기 때문에, 사람을 통해야 되는 부분은 모두 전화 등으로 사전 예약을 해야 함에 주의한다.

댓글 4개:

  1. Great and knowledgeable article , I'm really impressed and thanks for sharing your knowledge with us. Learn more about power bi training here explore more about our courses.

    답글삭제
  2. Nice article, thanks for sharing informative content. I like the content of the post. Such a knowledgeable post.
    power bi course

    답글삭제
  3. Website is so easy to use – I am impressed with it. Thank you for sharing.
    DevOps Course

    답글삭제
  4. Nice content, so much convincing and easy to grasp. Thank you for sharing.
    SAP analytics cloud training

    답글삭제